박태하감독 “힘든 경기에서 좋은 결과를 만들어 기쁘다”
2017-09-25  작자:리병천 윤현균  편역:  출처:연변일보


    경기후 있은 기자회견에서 박태하 감독은 “전반전 우리 선수들의 부담감이 보여졌다. 오늘 같은 경기는 강팀과의 대결 보다 더욱 힘든 경기였다. 하지만 선수들이 곤난을 극복하고 좋은 경과를 만들어서 너무 기쁘다. 오랜만에 홈 팬들에게 즐거움을 줄수 있어 기분이 좋다. 하지만 오늘의 경기가 끝이 아니다. 슈퍼리그가 4경기 남았는데 어쩜 오늘의 경기 보다도 더욱 중요한 경기들이다. 휴식기 동안 최대한 준비를 잘해 남은 경기에서 좋은 결과를 만들겠다”라고 말했다.

    료녕개신팀 레니 감독은 이날 경기에 대해 “결과는 실망적이다. 연변팀이 강한 압박을 가할것을 예상했다. 우리 팀이 득점할 수 있는 기회를 놓쳐 아쉽다. 작은 실수가 오늘 경기의 승패를 갈랐다. 경기역은 나쁘지 않았다.”고 말했다.
[책임편집 안학철  교정 방계화]
最新资讯
图片新闻
Copyright (C) 2011-2018 www.yanjinews.com All Rights Reserved.
저작권: 중공연길시위 선전부
吉ICP备12000887号 / 인터넷허가증번호:新出网证(吉)字156号
0433-8333404 QQ:663914 E-mail:YJxww2012(a)163.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