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춘에서 북경까지 기차로 4시간
2018-11-30  작자:정현관  편역:  출처:인터넷길림신문
     28일, 동북지역에서 관내(산해관 이남)로 통하는 첫 시속이 350키로메터인 경심(京沈)고속철로 로녕구간이 시범운행에 들어갔다. 이로써 금후 심양에서 북경까지 운행시간이 약 2.5시간으로 단축된다.

    료해에 따르면 현재 연길에서 북경까지 약 9시간, 장춘에서 북경까지 약 6시간이 소요되는데 이 대상이 정식으로 운영에 투입되면 연길에서 북경까지 7시간으로, 장춘에서 북경까지 4시간으로, 심양에서 북경까지 2.5시간으로 운행시간이 단축될 전망이다.

    경심고속철로의 전반 로정은 698키로메터이고 시속은 350키로메터이며 20개 정차역으로 설계되였다.

    경심고속철로는 국가 ”4종4횡”고속철망계획의 앤딩작이자 동북지역에서 관내로 통하는 가장 빠른 고속통로이다. 현재 동북지역에는 할빈-치치하얼 고속철로, 할빈-가목사 고속철로, 할빈-목단강 고속철로, 장춘-백성 고속철로, 장춘-훈춘 고속철로, 심양-단동 고속철로, 단동-대련 고속철로, 할빈-대련 고속철로 등 8개 고속철로가 있는데 이 8개 고속철로가 모두 심양을 중추점으로 경심고속철로와 련결되여 동북지역의 모든 고속철로를 전국 고속철로망에 포함시키게 된다.

[책임편집 안학철  교정 방계화]
最新资讯
图片新闻
Copyright (C) 2011-2018 www.yanjinews.com All Rights Reserved.
저작권: 중공연길시위 선전부
吉ICP备12000887号 / 인터넷허가증번호:新出网证(吉)字156号
0433-8333404 QQ:663914 E-mail:YJxww2012(a)163.com